본문바로가기 글자 크게 글자 원래대로 글자 작게
  • 홈으로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
 
우리학교일정 일정 더보기
이전달 일정    2021.04    다음달 일정
느티..
작성자
신지우
등록일
Jun 28, 2014
조회수
2779
URL복사
첨부파일
Link

느티는 진영이와 저가 지어준  이름이에요.. 지금은 어디있는지조차 몰라요

그리고 느티는 피부병에 아주 심하게 걸려있었어요 그리고 목에는 목줄이 걸려있었고요

느티나무처럼 크고 오래 살라고 지어준 이름이 느티에요 진영이랑 같이 금촌가는 쪽까지 가 보았어요 그런데 거기에는 느티가 있었어요 그런데 지금은 살아있는지 죽었는지 몰라요

느티는 마르고,피부병이 심해요 느티를 보면 도망가지 말고 인사정도는 해주세요 살아있을지도 몰라요

보면 이야기 해주세요 언제 어디서 느티를 보았는지 가능하면 사진도 같이 보여주세요

느티는 저와 진영이의 소중한 친구이자 제가 나중에 고쳐줄 첫번째 아이 이기도 하니까요

보면 진영이와 저한테 이야기랑 사진 부탁드려요..

고맙습니다..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 공유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목록
새글[0]/전체[37]
번호 제목 등록인 등록일 조회수 첨부
17 내 보물 1호.... 권서진 Apr 5, 2013 1198  
16 부모님은 우리를 사랑하니까 김채원 Apr 4, 2013 1160  
15   답변[답글] 부모님은 우리를 사랑하니까 김하진 Aug 3, 2013 1063  
14 사랑하니까 이소현 May 6, 2012 1595  
13   답변[답글] 사랑하니까 이아림 May 21, 2012 1583  
12 잘하겠습니다 하병인 Mar 24, 2012 1587  
11 사랑을 파는 한약방 김명애 Jun 29, 2011 1579  
10 성준영이엄마에게 성준영 Nov 4, 2010 1589  
9   답변[답글] 성준영이엄마에게 신지영 Nov 5, 2010 1606  
8 기러기에게서 배우는 리더십 관리자 Aug 20, 2010 1653  
1 | 2 | 3 | 4
목록
  •  현재접속자 : 0명
  •  오늘접속자 : 726명
  •  총 : 2,621,566명